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2019 SFF] 美中 경제패권 속 韓 '기술입국' 비전은

'2019 서울퓨쳐포럼(Seoul Future Forum)' 27일 개막

2019-11-27박수연 기자

[앵커멘트]
머니투데이방송(MTN)이 주최해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하는 '2019 서울퓨쳐포럼(Seoul Future Forum)'이 내일(27일) 막을 올립니다. 4차 산업혁명이라는 거대한 흐름과 미·중 무역 분쟁 속에서 대한민국 경제가 나아갈 길을 탐색하는 자리가 마련됩니다. 박수연 기자입니다.

 


[기사내용]
이번 행사에서는 4차 산업혁명이라는 거대한 파도 속에서 '코리아 밸류(Korea Value)'를 토대로 대한민국의 비전을 제시하는 장이 마련됩니다.

미중 경제패권 전쟁이 한반도에 어떤 영향을 미치며 한국 경제는 어떻게 위험에 대응하고 기회를 잡을지에 대해 활발한 토론의 장을 갖습니다.

미국이 중국을 제외한 새로운 글로벌 공급체인을 형성하고자 하는 변화의 흐름 속에서 한국 경제가 기회를 포착할 수 있도록 새로운 전선을 구축할 것을 제안합니다.

또 4차 산업혁명의 미래 기술을 통한 경제 체질 개선을 이뤄내 경제 강국으로 가는 '기술입국'의 비전을 모색합니다.

이날 행사에는 노웅래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차관을 비롯해 학계와 재계 인사들이 대거 참석할 예정입니다.

특히 '총,균,쇠'의 저자이자 세계적인 문화인류학자인 재레드 다이아몬드가 '무엇을 선택하고 어떻게 변화할 것인가'를 주제로 영상 강의를 진행합니다.

김태유 서울대학교 산업공학과 명예교수, 임장균 보스턴컨설팅그룹 파트너, 이강원 SK텔레콤 클라우드 랩스장 등이 강연자로 나서 신경제 패권시대와 4차 산업혁명 시대, 5G 기술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번 포럼은 27일(수) 오후3시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머니투데이방송 박수연(tout@mtn.co.kr)입니다.


박수연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