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테크엠 북카페] 의사 결정에 힘이 되는 과학적 사고 - 빌 게이츠는 왜 과학책을 읽을까

2019-11-22김태환 기자

마이크로소프트(MS)의 창업자 빌 게이츠는 유명한 독서광이다. 그는 ‘게이츠 노트(The Gates Notes)’라는 블로그를 통해 자신이 읽은 책과 리뷰를 소개한다. 특히 그가 추천한 책 중에서 과학책이 꽤 높은 비중을 차지한다.

이는 빌 게이츠뿐 아니다. 페이스북의 CEO 마크 저커버그,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 구글의 지주 회사인 알파벳의 CEO 래리 페이지, 아마존의 CEO 제프 베조스도 여러 과학책을 추천했다.

과학은 해당 업계에 종사하거나 흥미와 관심이 많은 사람들만의 영역으로 치부되기 일쑤다. 하지만 빌 게이츠를 비롯한 최고의 경영인들에게는 그 반대다. 과학 지식과 그로부터 얻은 통찰력은 수많은 이해관계와 상이한 생각들이 부딪치는 경영의 현장에서 객관적인 판단과 현명한 결정을 내릴 때 큰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빌 게이츠는 왜 과학책을 읽을까’는 저자가 가려 뽑은 55개의 ‘생활밀착형’ 과학 이슈를 통해, 과학 지식과 그 속에 숨은 비즈니스와 자기 계발 통찰을 선사한다.

예를 들어 약육강식 동물의 세계에서 진정한 리더십과 협력의 가치를 발견하고, 우주 왕복선 챌린저호 폭발 사고를 통해 발전적인 조직 운영 방법을 모색한다. 또 비효율과 우연을 불편해하는 인간의 심리와 뇌 과학 연구를 통해 더 합리적인 선택 과정을 살펴보도록 만든다.

이 외에도 스트레스와 수면, 커피, 다이어리, 텔레파시, 미신 등 일상에서 접할 수 있는 흥미로운 소재 속에서 조직 경영과 자기 경영의 함의를 찾았다.

일상 속에 숨겨진 과학적 이슈를 따라가다 보면, 독자들은 개인으로서, 조직 구성원으로서, 기업 리더의 자리에서 과학적 사실과 경영학적 통찰력을 찾아낼 수 있을 것이다.

 

빌 게이츠는 왜 과학책을 읽을까│유정식 지음│부키 펴냄│1만1500원(전자책)

* [테크엠 북카페]는 국내 최대 전자책 업체 리디북스와 함께 진행합니다.

 

김태환 테크엠 기자 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