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구글 클라우드, 칩 보안 강화하는 ‘오픈타이탄’ 프로젝트 발표

2019-11-18김태환 기자

구글 클라우드가 칩 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오픈소스 실리콘 RoT(Root of Trust) 프로젝트인 ‘오픈타이탄(OpenTitan)’을 18일 발표했다.

IT와 보안업계에 따르면 실리콘 RoT 칩은 서버 마더보드, 네트워크 카드, 클라이언트 장치, 상업용 라우터, IoT 디바이스 등 다양한 디바이스에 사용되며 여러 보안 혜택을 제공한다.

오픈소스 실리콘 칩은 설계 과정과 구동 소프트웨어를 투명하게 공개하는 프로젝트다. 설계를 공개하면 보안이나 성능 등의 분야에서 문제가 발생했을 때 조기 발견할 수 있고, 고객 특성에 맞도록 설계할 수 있는 '레퍼런스 디자인'을 진행할 수 있어 상황에 따라 맞춤형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는 영국 케임브리지의 비영리 회사 로우리스크 CIC(lowRISC CIC)가 관리하며, 다양한 파트너사도 함께 만들어간다.

구글 클라우드에 따르면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를 활용하면 사용자들이 하드웨어 칩의 설계 신뢰성을 확인하고, 검증할 수 있는 코드를 사용해 소프트웨어도 검증할 수 있다.

앞서 구글은 데이터센터에서 기기가 인증된 코드로 신뢰할 수 있는 상태에서 부팅될 수 있도록 돕는 맞춤형 RoT 칩 ‘타이탄’을 사용해왔다. 구글은 RoT 역할을 해온 타이탄을 통해 신뢰할 수 있는 실리콘 칩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하고, 파트너사와 함께 안정적인 실리콘 RoT 칩이 주는 혜택을 업계에 널리 알리고자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프로젝트에 참여를 원하면 누구나 오픈타이탄 설계와 문서를 검사와 평가를 진행할 수 있다.

도미닉 리조 구글 클라우드 오픈타이탄 프로젝트 총괄은 “IoT(사물인터넷), AI(인공지능) 등의 새로운 기술은 놀라운 속도로 비즈니스를 혁신하지만 이에 따라 발생하는 보안 문제는 모두가 함께 해결해야 할 숙제”라며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는 더욱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보안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그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김태환 테크엠 기자 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