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오토메이션애니웨어, 마이크로소프트와 클라우드 기반 RPA 비즈니스 협력 강화

2019-11-12김태환 기자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PA)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가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해 고객 생산성 향상에 나선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마이크로소프트 애저(Microsoft Azure)에서 웹 기반 RPA 플랫폼을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통해 전 세계 MS 애저 사용자들은 RPA 플랫폼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엔터프라이즈 A2019’를 이용할 수 있게 됐으며, 언제 어디서나 RPA 플랫폼에 접속해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개선할 수 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오토메이션애니웨어의 아이큐봇(IQ Bot)과 애저 코그니티브 서비스를 결합해 전자 문서에 숨겨진 비정형 데이터를 지능적으로 디지털화할 수 있다.

또 오토메이션애니웨어 봇을 마이크로소프트 엑셀에서 직접 실행하고 관리해 생산성을 향상시키게 된다.

특히 소프트웨어 봇을 활용해 복잡한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자동화하고 마이크로소프트 파워 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365와 같은 제품과 통합 기능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오토메이션애니웨어 봇 스토어(Bot Store)에서 사전에 구축된 150개 이상의 마이크로소프트 봇을 활용, 자동화 프로젝트 진행 속도를 향상시킨다.

이영수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코리아 지사장은 “많은 기업이 RPA 도입을 통해 놀라운 효과를 체감하고 있다”며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 확대로 더 많은 기업이 더욱 신속하게 RPA의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RPA 기술과 인지(Cognitive), 분석(Smart Analytics)를 결합한 ‘디지털 워크포스(Digital Workforce)’라는 개념을 최초로 제시했다. 디지털 워크포스는 AI와 결합한 RPAI(RPA+AI)로, 사람의 행동 양식과 유사하게 업무를 수행한다.

 

김태환 테크엠 기자 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