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자율주행차, 세종시 일반 도로 달린다

2019-10-01유찬 기자

세종시에서 실제 승객이 탄 자율주행버스가 다른 차량과 함께 일반 도로를 달리게 됩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자율주행차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된 세종시에서 오늘(30일) 실증사업에 대한 현장점검을 펼쳤습니다.

그동안 규제로 인해 자율주행차량이 다른 차량과 함께 도로를 주행하는 것은 불가능했지만, 세종시 규제자유특구에서는 단계별 실증을 거쳐 실제 승객이 탑승한 자율주행버스가 달릴 수 있게 됩니다.

정부는 내년 1단계 시범운행과 2단계 실증구간 확대를 거쳐 오는 2022년 이후 자율주행 서비스를 상용화해 나갈 계획입니다.

[김학도 중소벤처기업부 차관: 2년 동안 임시 허가 또는 임시 실증 특례를 부여해서 거기서 어떤 문제점이 없을 경우에 규제를 완화할지 어떤 형태로 개선할지 여부를 다시 한번 체크할 것이고..]

유찬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