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KT-NDS, 식품유통이력 블록체인으로 안전하게 관리

2019-07-18김태환 기자

KT가 NDS(농심데이타시스템)와 블록체인 기반의 식품안전이력관리 사업 협력을 통해 농축산물 같은 식품 유통분야에서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에 나선다.

식품안전이력관리 사업은 식품 유통분야에 블록체인을 적용함으로써 농축산물과 식자재, 가공식품 유통 관리의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다. 식품의 생산, 가공, 검수, 물류, 판매, 소비의 전 유통 과정이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으로 관리되기 때문에 소비자가 안심하고 먹거리를 소비할 수 있다.

특히 식품 유통 데이터를 체계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수요·공급 예측을 통한 생산량 조절 등 생산성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기존 유통과정에서 수기로 관리하던 계약과 정산 같은 프로세스도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어 효율과 비용 측면에서도 장점이 있다.

NDS는 농축산물 이력관리 시범사업을 통해 블록체인을 활용한 식품이력 관리가 데이터 처리의 효율성과 신뢰성을 담보한다는 결과를 얻었다.

실제로 쇠고기 유통 과정의 사육, 도축, 포장, 판매에 이르는 모든 트랜잭션을 IoT 장비를 활용해 블록체인으로 실시간 기록하고 검증했을 때, 최대 6일이 걸리던 유통 이력 추적 시간이 10분 이내로 단축되는 것을 확인했다.

KT와 NDS는 이러한 축산물 이력관리 시범사업의 성공적인 사례를 민간 업체가 활용할 수 있도록 하반기 중에 블록체인 기반의 식품안전이력관리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KT의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 '기가 체인 BaaS'에 NDS의 식품 이력관리 솔루션을 결합하는 형태다.

또 공동 마케팅, 제휴처 확대, 규제 해소 등 제반 사업을 위한 환경 조성에도 힘을 모으고, 향후 식품 유통 사업을 기반으로 한 건강 관련 사업까지 협력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은 “KT는 5G의 초안전 시대를 견인하는 기가 체인 BaaS 플랫폼을 통해 기업들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돕는 동시에 해당 서비스 이용 고객의 편익을 향상하는 데 힘쓸 것”이라며 “식품 유통과 건강 관련 분야의 최고 파트너사인 NDS와 협력해 블록체인 기반 식품 유통 시장 개척의 첨병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T는 김포페이, 울산페이 등 지역화폐 서비스, 기업 정산 시스템, 공공분야 문서관리시스템 등에 블록체인을 적용한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김태환 테크엠 기자 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