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SK텔레콤-서강대, 5G 시대 AI 인재 양성 나선다

2019-07-17김태환 기자

SK텔레콤과 서강대가 인공지능(AI) 전문인재를 육성하려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7일 SK텔레콤에 따르면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측은 ▲온라인 AI 커리큘럼 개설 ▲산학 공동 연구 추진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SK텔레콤과 서강대는 학부에서 대학원까지 다양한 학과 학생들이 수준별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커리큘럼을 구성했다. 올해 2학기부터 AI 연계전공 및 컴퓨터공학과 각 학부 정규 과정과 기술경영전문대학원에 온라인 과목을 개설한다.

수업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SK텔레콤의 AI 스피커 ‘누구’ 기반 기술을 활용해 직접 서비스를 개발하는 실습 과제를 수행한다. 우수 과제로 선정되면 실제 SK텔레콤의 AI 서비스에 적용될 수 있는 사업화 기회도 제공된다.

문연회 SK텔레콤 기업문화센터장은 “전 세계가 AI 경쟁에 돌입한 상황에서 글로벌 AI 석학을 육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SK텔레콤은 기업과 대학이 함께 나서서 5G 시대를 이끌 AI 분야 인재 지원에 앞장서는 모범 사례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K텔레콤은 5G 시대를 이끌어 갈 AI 인재 양성을 위해 국내 유수 대학과의 협력을 잇따라 확대해 나가고 있다. 2017년 서울대와 오프라인 ‘AI 커리큘럼’ 개설을 시작으로 지난 4일에는 한양대와 AI 인재 양성 관련 협약을 체결했다.

 

김태환 테크엠 기자 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