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경제위기라는 말 입에 담지 말라"

2019-07-04권순우 기자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이 “여야정 모두 경제 위기라는 입에 담지 말아줬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박용만 회장은 본인의 페이스북에서 “일본은 치밀하게 부처간 공동작업까지 해가며 보복을 해오는데 우리는 서로 비난하기 바쁘다”며 “중국 미국 모두 보호 무역주의로 기울어져 제조업 수출이 어려워지는데 우리는 하나씩 터질 때 마다 대책을 세운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다들 전통 산업의 한계를 인식하고 첨단기술과 신사업에 몰입하는데 우리는 규제의 정글 속에 갇혀 일을 시작하는 것 자체가 큰 성취인 상황”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와함께 “가끔 도움이 되는 법도 만들어지긴 하더니 올해는 상반기 내내 개점 휴업으로 지나갔다”며 “제발 정치가 경제를 붙들 것은 붙들고 놓아줄 것은 놓아달라”고 덧붙였습니다.


권순우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