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5G+포럼] 송희경 의원 "5G 베스트 되기 위해서는 함께 손잡고 가야"

"인프라 위에 까는 혁신 성장 필요…법·제도·혁신 서비스 함께 가야"

2019-06-12박수연 기자

송희경 국회 4차산업혁명포럼 공동대표가 12일 오전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머니투데이방송(MTN) 주최로 열린 '5G 플러스 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송희경 국회 4차산업혁명포럼 공동대표(자유한국당 의원)는 5G 발전을 위해 정부와 국회, 산업간의 긴밀한 협력 관계를 가져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송희경 의원은 12일 오전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머니투데이방송(MTN) 주최로 열린 '5G 플러스 포럼'에서 "전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한 대한민국이 베스트가 되기 위해서는 많은 걸음이 있을 것"이라며 "정부는 규제를 풀어주고 국회는 입법을 해 적극적으로 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5G 최초'가 아닌 '5G베스트'가 되기 위해서는 단순히 인프라만 깔아서 되는것이 아니라 인프라 위에 올릴 혁신적인 성장이 필요하다는 의견이다.

송 의원은 "'빨리 가려면 혼자 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대한민국이 가진 많은 자원과 성공요소를 토대로 5G 발전을 위해 법과 제도, 혁신서비스가 함께 손을 잡고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수연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