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KT, AI 부동산 정보제공 서비스 ‘집비서’ 출시

2019-05-20김태환 기자

 KT가 대화 기반 부동산 정보 서비스 ‘집비서’를 선보인다.

KT가 프롭테크 스타트업 집펀드와 손잡고 기가지니를 통해 음성으로 각종 부동산 정보를 조회할 수 있는 ‘집비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프롭테크란 부동산을 의미하는 프로퍼티(Property)와 기술을 의미하는 테크놀로지(Technology)의 합성어다. 최근 부동산 산업은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같은 디지털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높은 부가가치 창출이 기대되는 영역으로 주목 받고 있다.

집비서는 KT의 AI TV인 ‘기가지니’를 활용해 음성으로 손쉽게 전국 아파트 분양 정보를 조회하고, 빅데이터 기반 분석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파트 시세, 주변 교통, 교육, 문화 시설, 지역별 주요 아파트단지, 분양 일정 같은 단순 정보 검색뿐 아니라 빅데이터 기반 분석 결과를 부동산 비서가 브리핑해주는 기능까지 구현했다.

예를 들어, 기가지니 이용 고객이 “기가지니, 우리집 시세 얼마야” 또는 “기가지니, 집비서 실행해 줘”라고 말하면 관련 정보가 음성과 화면으로 제공된다.

또 “서울시에서 매매 시세 가장 높은 아파트 찾아줘” 같이 지역과 조건을 한 번에 검색할 수 있고, 각각을 단계별로 질문할 수도 있다. “도곡동 타워팰리스 찾아줘” 같이 지역명과 아파트 이름으로도 전국 아파트를 검색할 수 있는 기능도 지원해 원하는 아파트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김채희 KT AI사업단장 상무는 “지난해 5월 시행했던 AI 서비스 개발 공모전 ‘기가지니 데브 챌린지’를 통해 육성한 스타트업과 AI 부동산 비서 서비스를 출시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기가지니 데브 챌린지∙데브 컨퍼런스, 비즈 콜라보레이션과 같은 행사를 통해 우수한 스타트업과 개인 개발자와 소통하고, AI 생태계 확장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환 테크엠 기자 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