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플레이엑스포서 '울트라기어'로 게이머 눈길 잡는 LG전자...게이밍 모니터 등 12개 모델 선보여

2019-05-09김지현 인턴기자

LG전자 모델들이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노트북과 모니터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 LG전자

LG전자가 ‘LG 울트라기어(UltraGear™)’ 브랜드로 게임 전시회에 참가해 게이머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LG전자는 9일부터 열리는 게임 전시회 ‘2019 플레이엑스포(PlayX4)’에서 총 180㎡ 규모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고 이날 밝혔다. 전시회에서 LG전자는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고성능 노트북·고성능 일체형 PC 등 총 12개 모델을 선보일 계획이다.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는 21:9 화면 비율에 WQHD(3440X1440) 고해상도를 갖췄다. 1초에 최대 120장 화면을 처리(120Hz)해 빠른 움직임을 부드럽게 표현한다. 엔비디아 G-싱크도 탑재해 화면이 끊기거나 깨지는 현상을 최소화했다.

또 나노 단위 픽셀로 색상을 더 정확하게 표현하는 나노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영화 제작 시 표준이 되는 디지털 시네마 색 표준(DCI-P3)을 98% 충족한다.

이밖에 LG전자는 게임 전용 테마룸을 마련해 슛팅(FPS) 게임·레이싱 게임·롤플레잉(RPG) 게임을 LG 울트라기어 제품으로 보여준다.

손대기 LG전자 한국영업본부 한국HE마케팅담당은 “고화질 콘텐츠 발달로 고성능 제품에 대한 고객 니즈가 높아지고 있다”며 “게임 환경에 최적화한 LG 울트라기어 제품으로 급성장하는 게임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 플레이엑스포(PlayX4)는 9일부터 나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다.

 

김지현 테크M 인턴기자 jihyunsports@techm.kr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