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조기 발주로 적정 사업기간 확보"…NIA, 전자정부지원사업 사업자와 소통 간담회 열어

2019-03-27박응서 기자

27일 행정안전부와 NIA는‘전자정부지원사업 사업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NIA 문용식 원장이 전자정부지원사업 참여기업들과 토론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 NIA

한국정보화진흥원(NIA)과 행정안전부가 27일 전자정부지원사업에 참여한 주요기업 임직원 15명이 참여한 가운데 ‘전자정부지원사업 사업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2017~18년도 전자정부지원사업을 수행한 참여기업(주사업자, 컨소시엄, 하도급, 감리, pmo 등) 임원들을 대상으로 성공적으로 수행한 노고를 위로하고, 앞으로 지능형 정부 구현을 위한 신기술 기반 전략과제 추진 등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고자 마련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적정사업기간 확보를 위해 조기발주 필요성 등 여러 애로사항을 전달했다. NIA는 적정사업기간 의무준수와 장기계속계약 확대, 평가기준 구체화 같은 수발주제도 개선, 원격지 개발 확대 같은 중소기업 상생·협력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약속했다.

한편 올해 전자정부지원사업은 21개 과제에 843억원을 투입해 범정부 공통인프라, 첨단기술 활용 등 지능형 정부 기반 마련을 위한 전자정부 핵심과제 추진과 디지털 정부혁신을 위한 전략과제를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NIA 문용식 원장은 “올해는 전자정부지원사업을 중심으로 지능형 정부로 나아가는 뜻깊은 한 해가 될 것”이라며 “NIA는 앞으로도 행정안전부와 함께 디지털 정부혁신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테크M = 박응서 기자(gopoong@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