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화웨이-선라이즈, 3월 스위스 첫 5G 상용화 시작

2019-03-04김태환 기자

 화웨이가 선라이즈와 함께 3월 중에 스위스에서 첫 5G 상용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올라프 스완티 선라이즈 CEO는 MWC 2019에서 “선라이즈 5G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스위스에서 첫 5G 선구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선라이즈 5G 네트워크는 3월 중 스위스 전역 150개 지역에서 상용화할 예정이다.

선라이즈는 지난 2017년 화웨이와 함께 5G 네트워크 기반 가상현실, 파노라마 비디오 생중계, 12채널 울트라 고화질 비디오 같은 비즈니스를 시연했다. 당시 3.5GHz 대역에서 다운 링크 처리 속도는 3.28Gbps에 달했다.

지난해 6월에는 스위스 최초로 엔드-투-엔드 5G 표준 네트워크 구축을 완료했으며, 지난해 11월 스위스 스키 리조트 라스(Laax)에 표준 5G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선라이즈는 이달 내 스위스 내 150여개 지역으로 5G 네트워크를 빠르게 확장할 예정이다.

한편 선라이즈는 5G를 통해 엔터프라이즈 B2B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높이고, 기업에 더 유연하고 강력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화웨이는 선라이즈 전략 파트너로서, 무선 네트워크, 수송망, 코어망 같은 혁신적인 엔드-투-엔드 5G 상업용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테크M=김태환 기자(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