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LG전자, 산업용 로봇 안전기준 마련

2022년까지 LG전자의 국내외 산업장에서 산업용 로봇 7배 증가 예상

2019-02-27곽예하 기자

LG전자는 산업용 로봇을 사용하는 국내외 전 사업장에 적용할 안전기준을 제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출처: LG전자)

LG전자가 산업용 로봇을 사용하는 국내외 전 사업장에 적용할 안전기준을 제정했다고 27일 밝혔다.

LG전자는 스마트팩토리가 늘어나면서 2022년까지 LG전자 국내외 사업장에서 운영하는 산업용 로봇이 지금보다 7배 넘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LG전자는 각 사업장에서 사용하는 산업용 로봇을 관련 법규와 규격에 맞게 설치 운영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산업용 로봇 안전 사양서’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사양서는 산업용 로봇의 이상 작동을 방지할 수 있는 ‘제어 시스템 기준’, 안전 펜스 같은 ‘안전 보호장치 설치 기준’, 로봇 유형을 고려한 ‘안전 운전 기준’ 같은 내용을 담고 있다.

또 생산 현장에서 사양서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실제 산업용 로봇이 설치된 현장 사진들도 포함했다.

한편 LG전자는 최근 산업용 로봇을 설치한 국내 사업장을 대상으로 안전 기준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올해 하반기에는 외국 사업장에도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2023년 초 완공을 목표로 창원1사업장에도 약 6000억원을 투자해 친환경 스마트 팩토리를 구축하고 있다.

이영재 LG전자 안전환경담당 상무는 “직원들이 더 안전한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사업장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테크M=곽예하 기자(yeha1798@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