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서울시, 퍼블릭 블록체인 ‘아이콘’ 활용한 위촉장 발급

2019-02-08김태환 기자

 서울시는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단’을 대상으로 퍼블릭 블록체인 ‘아이콘(ICON)’을 활용한 위촉장을 발급했다고 8일 밝혔다. 

국내 블록체인 개발사 아이콘루프가 개발한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단 모바일 위촉장’은 거버넌스 단원 개인 휴대전화로 발급과 조회를 처리할 수 있다. 거버넌스 단원은 개인정보 수집·이용 동의, 개인정보 제3자 제공 동의 절차를 거쳐 성명, 단원 고유번호, 활동기간이 담긴 위촉장을 직접 발급받을 수 있다. 

위촉장 발급이력은 아이콘 퍼블릭 블록체인에 기록돼 위변조와 허위발급이 불가능하다. 진위 확인은 아이콘 트래커(ICON Tracker,  https://tracker.icon.foundation)에서 블록체인 고유번호 조회로 할 수 있다. 아이콘 트래커는 투명성과 신뢰성 제고를 위해 아이콘 네트워크에 모든 거래 기록을 제공하는 브라우징 시스템이다.

서울시는 지난 10월에 발표한 ‘블록체인 도시 서울 추진계획’에 따라 올해부터 다양한 분야에서 블록체인 행정서비스를 시민들에게 선보인다는 목표로, 시민과 함께하는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를 운영하고 있다.

대학생, 개발자, 기업인 등 시민 100명으로 구성된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단은 올해 1월부터 2020년 12월까지 2년간 블록체인 기반 행정서비스 시험운영에 참여하고, 서비스 사용의견과 개선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거버넌스단은 마일리지 통합 관리, 서울시민카드 서비스 확대, 서류 없는 온라인 자격검증, 시간제 노동자 권익보호, 하도급 대금 자동지급 등 서울시 행정서비스 개발과정에도 참여한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블록체인 거버넌스 취지를 살린 이번 위촉장 발급을 시작으로, 시 주도로 퍼블릭 블록체인 활용 사례가 더 많아지길 기대한다”며 “아이콘루프는 투명하고 효율적인 블록체인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개발역량 강화에 집중하며 시와 적극 협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이콘루프는 서울시 블록체인 시범사업과 블록체인 기반 단위업무 정보전략계획(ISP) 수립 사업에 참여 중이다. 아이콘루프는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엔진인 ‘루프체인(loopchain)’을 서울시 블록체인 표준 플랫폼, 엠보팅 시민투표(M-voting)와 장안평 중고차 매매 신뢰구축에 적용한다. 또 서울시 시민카드 통합 인증, 마일리지 통합, 하도급 대금 지급에 대한 블록체인 사전 검증작업을 수행한다. 

아울러 아이콘루프는 ISP 수립 사업을 위한 단독사업자로서 블록체인 기반 단위업무의 업무현황과 정보화 현황을 분석하고 단계별 이행계획을 수립 중이다.

[테크M=김태환 기자(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