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LG전자, 네이버랩스 손잡고 "로봇 분야 연구개발 협업"

9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에서 공동연구 합의

2019-01-30곽예하 기자

LG전자와 네이버랩스가 로봇 분야 연구개발과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LG전자는 30일 경기 성남시 네이버랩스 본사에서 노진서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 석상옥 네이버랩스 헤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양사는 지난 9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에서 서로 부스를 오가며 공동연구에 합의했고, 20여일 만에 공식 협약 체결에 이르렀다.

LG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LG전자가 개발하는 로봇에 네이버 'xDM'(extended Definition & Dimension Map) 기술을 적용하며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xDM은 네이버가 개발한 위치와 이동 기술 통합 플랫폼이다.

석상옥 네이버랩스 헤드는 “CES 2019에서 협의한 내용을 구체화한 이번 협약으로 양사가 새로운 기술 혁신을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노진서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은 “LG전자의 오랜 로봇 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축적한 인공지능(AI), 자율주행 같은 기술을 네이버의 강점인 소프트웨어 플랫폼과 융합시켜 차별화한 가치를 제공하는 로봇 개발로 이어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현재 LG전자는 가정용 로봇, 안내 로봇, 청소 로봇, 웨어러블 로봇, 산업용 로봇 분야에서 로봇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테크M=곽예하 기자(yeha1798@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