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비즈니스 혁신 승리 비결은 데이터 중심 의사결정”···클라우데라 세션 2018 서울 개최

‘클라우데라 세션 2018’ 서울서 개최

2018-11-09김태환 기자

 기업이 비즈니스 혁신 경쟁에서 승리하려면 인공지능(AI)을 활용해 데이터를 분석하고, 이 결과를 기반으로 의사결정하는 플랫폼을 마련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와 주목된다.

클라우데라는 9일 국내외 빅데이터 전문가와 파트너, 고객을 초청해 ‘클라우데라 세션 2018(Cloudera Sessions 2018)’ 행사를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했다. 최신 기술을 활용한 비즈니스 혁신과 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대해 논의하는 빅데이터 전문 컨퍼런스다.

특히 이번 행사는 ‘THINK BIG. START SMART. ITERATE OFTEN(원대한 사고와 스마트한 출발, 그리고 적극적인 활용)’을 주제로, 세계 일류 기업들이 데이터를 활용해 어떻게 의사결정에 나서는지에 대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이날 클라우데라 공동창립자 겸 최고기술경영자(CTO)인 아므르 아와달라 박사는 머신러닝과 인공지능 시대에 성공적인 비즈니스 결과를 만들기 위해 기업에게 요구되는 기술적 토대와 인공지능 산업화 플랫폼 관련 비전에 대해 언급했다.

아무르 아와달라 CTO는 “차세대 클라우드 기반 인공 지능 플랫폼 설계에서 핵심 데이터 관리 DNA인 플랫폼 기술, 데이터 관리, 분산 시스템, 데이터웨어하우징에 대한 기술 스택을 발전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금융서비스과 제조업에 특화된 국내 주요 고객을 대상으로 파트너와 공동솔루션을 발표하고 고객사례를 공유하는 파트너 세션도 열렸다.

HPE 민병기 부장은 ‘HPE AI 전략, 포트폴리오와 솔루션’을,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최태욱 부장은 ‘펜타호를 이용한 스마트 팩토리 구축 사례’를, 굿모닝아이텍 박근봉 상무는 ‘빅데이터 데이터레이크 구축 사례’를, 한화생명 빅데이터팀 공순재 차장은 ‘빅데이터 분석환경을 위한 클라우데라 하둡 도입 사례’를 발표했다. 현업 종사자들이 실제 적용 사례를 제시하며 발표하자 청중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았다.

한화생명 공순재 차장은 “데이터 분석 영역을 확대해 빅데이터 분석 모델 개발하고 인프라를 구축했다"며 "이를 대고객 서비스 개선과 마케팅, 예측 모델 정교화, 리스크 최소화, 신규 비즈니스 발굴 기회로 삼아 업무경쟁력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클라우데라코리아 강형준 지사장은 “이번 행사에서 국내외에서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클라우데라 데이터 플랫폼 비즈니스 현황과 비전을 널리 공유할 수 있었다”면서, “클라우데라는 카카오뱅크, 케이뱅크, 한화생명 같은 금융권과 LG유플러스를 고객사로 영입하며 국내에서도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테크M=김태환 기자(kimthin@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