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커버스토리4] 암호체계 붕괴 대비한 포스트 양자암호

양자컴퓨터에도 끄떡없는 양자 내성 암호 연구 선행돼야

2018-11-26김광조 KAIST 전산학부·정보보호대학원 교수

[테크M=김광조 KAIST 전산학부·정보보호대학원 교수] 1980년 아날로그 신호를 0과 1 디지털 상태로 변환해 처리하는 반도체 기술 출현은 전자 부품이나 디지털 컴퓨터 분야에서 필요한 정보 처리와 저장 능력에 획기적인 진전을 가져왔다. 인텔을 창업한 무어(Moore)는 전자회로 선폭 간격을 1년 6개월마다 반으로 줄일 수 있다고 예측했다. 현재 반도체 선폭은 14nm(1나노미터 = 10-9)로 한계에 도달했다고 주장하는 학자도 있다. [계속]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구독 신청하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