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새 대표에 애덤 모세리 임명

2018-10-02곽예하 기자

왼쪽부터 마크 크리거, 애덤 모세리, 케빈 시스트롬 (출처: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이 인스타그램 새 대표로 애덤 모세리 인스타그램 상품 총괄을 임명했다.

지난달 24일 케빈 시스트롬 인스타그램 최고경영자(CEO)와 마이크 크리거 인스타그램 공동창립자가 사임을 표명했다. 이에 페이스북은 1일 애덤 모세리를 인스타그램 새 대표로 공식 임명했다.

2008년 페이스북 디자이너로 처음 입사한 모세리는 이후 페이스북 뉴스피드 책임자로 활동했다. 그러다 올해 5월 인스타그램 상품 총괄로 임명됐다.

페이스북이 임명을 공식 발표한 뒤 모세리는 자기 인스타그램에서 “인스타그램 창립자들이 지금껏 세워온 가치를 내게 믿고 맡겨준 것에 대해 무척 감사하다”며 “창립자들과 팀원들, 그리고 인스타그램 커뮤니티에게 자랑스러운 대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에 시스트롬은 자기 블로그에 “탄탄한 디자인 배경지식을 갖추고, 커뮤니티에 대한 깊은 이해를 가진 사람에게 인스타그램을 넘길 수 있어 기쁘다”고 밝히기도 했다.

2010년 설립된 인스타그램은 2년 뒤인 2012년 약 10억달러(약 1조1200억원)로 페이스북에 인수됐다. 이를 시작으로 빠르게 성장해 현재까지 발표한 가입자 수가 10억명을 넘는다.

한편 지난주 돌연 사임을 발표한 시스트롬과 크리거는 사임 이유에 대해 정확히 언급되지 않았다. 업계에서는 저커버그와 불화가 원인이었을 것이라는 의견이 주를 이루고 있다. 저커버그가 인스타그램 운영방식에 지나치게 간섭했다는 얘기다.

저커버그 최측근 중 한 명인 모세리가 인스타그램 대표가 되면서 일부 사용자들은 “인스타그램이 점차 ‘페이스북화’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를 표하고 있다. 페이스북은 최근 개인정보유출과 미국 선거 개입 같은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이번 결정으로 페이스북과 가장 영향력 있는 사진 공유앱으로 성장한 인스타그램이 어떤 변화를 맞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테크M = 곽예하 기자(yeha1798@techm.kr)]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