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한국-EU 클라우드 공동연구사업 첫 회의 열려

2016-07-04강진규 기자

[머니투데이방송 테크M = 강진규 기자] 클라우드 컴퓨팅 업체 이노그리드(대표 조호견)는 6월 27일부터 7월 1일까지 그리스 아테네 국립 공과대학(NTUA)에서 한국과 EU의 클라우드 공동연구사업 첫 회의가 열려 이노그리드 관계자가 한국 대표로 참가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한국 대표로 이노그리드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서울대학교 담당자가 참석했으며 EU 대표로는 그리스,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 프랑스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지난 1일(현지시각) 그리스 아테네에서 열린 한-EU 클라우드 공동연구사업 킥오프 회의에 참석한 한국과 EU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지난 1일(현지시각) 그리스 아테네에서 열린 한-EU 클라우드 공동연구사업 킥오프 회의에 참석한 한국과 EU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한-EU 클라우드 공동연구의 주요 사업은 클라우드 리소스 중개 플랫폼과 인터클라우드기술 등을 고도화 시키는 국제협력사업(BASMATI)이다. 이번 공동개발 분야는 클라우드 연동 플랫폼과 상호운용성에 초점이 맞춰졌다. 이번 프로젝트는 이달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해 2018년 5월까지 약 2년 간 진행된다.

[머니투데이방송 테크M = 강진규 기자(viper@mtn.co.kr)]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