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다쏘시스템, 'CES'서 VR 이용 제품 개발 지원 기술 공개

2017-01-06강진규 기자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7'에서 참관객이 다쏘시스템 전시부스엣 가상현실을 체험하고 있다.

다쏘시스템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전자제품박람회 'CES 2017'에서 가상현실(VR) 기술을 활용해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이용자들이 제품 개발 전 과정을 직접 관찰하고 경험 및 검증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을 발표했다고 6일 밝혔다.

다쏘시스템은 HTC와 제휴해 개발자가 더 빠르게 제품 개발 및 개선을 할 수 있게 해주는 VR 시스템을 개발했다. 산업디자이너, 기계공학자, 마케팅 담당자, 프로젝트 관리자, 제품생산 기획자 등 다양한 산업분야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이용자들은 책상에 앉아 HTC의 VR 기기를 이용해 실제와 거의 흡사한 가상현실을 경험할 수 있다.

다쏘시스템은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에서 가상 모델에 접근, 관찰 및 경험하는 새로운 방식이 제품 개발 과정에서 향상된 공간 감각을 제공해 컴퓨터 스크린을 통해 얻지 못했던 제품의 깊이, 경도, 디자인 등에 대한 심도 깊은 이해를 가능하게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올리비에 리베 다쏘시스템 하이테크 산업부문 부사장은 “VR 기술은 소비자용 애플리케이션의 단계를 넘어 다양하고 풍성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비즈니스 의사결정을 돕는 솔루션으로 전략적 가치를 갖게 됐다”며 “VR 기술이 다쏘시스템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의 산업 솔루션과 결합해 새롭고 직관적인 방식으로 창의력의 지평을 넓혀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쏘시스템과 HTC는 앞으로도 기업영역에서 VR 기술 적용을 확대해 나가기 위해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지난해 4월 국제 행사를 통해 기업 및 정부 부문에서 활용 가능한 HTC 제품과 3D익스피리언스 플래폼 애플리케이션을 선보이겠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테크M = 강진규 기자(viper@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