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VM웨어, 인천유시티 SW 정의 데이터센터 구현

2016-08-22강진규 기자

VM웨어코리아(대표 천부영)는 인천유시티(대표 이인우)가 VM웨어의 서버, 네트워크, 데스크톱 가상화 솔루션을 도입해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C)를 구현했다고 22일 밝혔다.




인천유시티는 인천경제자유구역 내 도시를 첨단 IT 인프라와 유비쿼터스 정보기술을 갖춘 ‘U시티’로 구축, 유지, 보수하는 기관이다.

인천유시티는 송도, 영종, 청라지구에 분산된 IT서비스를 효율적으로 운영, 관리하기 위해 통합 플랫폼 구축의 필요성을 느꼈다. 인천유시티는 VM웨어 가상화 기술을 선택해 플랫폼에 필요한 통합관제시설과 공공 클라우드 센터를 구축했다. 여기에는 VM웨어의 네트워크 가상화 플랫폼 NSX, 서버 가상화 솔루션 브이스피어(vSphere) 엔터프라이즈, 데스크톱 가상화 솔루션 호라이즌이 적용됐다. VM웨어는 인천유시티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100억 원 규모에 해당하는 플랫폼 구축 및 통합비용을 절감했다고 설명했다.

천부영 VM웨어코리아 사장은 “인천유시티는 서버, 네트워크 및 데스크톱 가상화 솔루션을 통해 인프라의 유연성과 자동화를 확보한 진정한 SDDC 모범사례”라며 “향후 클라우드나 가상 환경을 점진적으로 도입할 공공기관들에게 필요한 귀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테크M = 강진규 기자(viper@tech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