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테크M 추천 8월의 책

2016-07-23정리=최수지 주다은 인턴기자






교실의 미래를 구글하다 구글 클래스룸

박정철, 윤상진, 문호진, 강대영 지음 | 프리렉 펴냄 | 2만원



하루 종일 스마트폰, 컴퓨터, 태블릿과 생활하는 우리 아이들. 과연 수업시간에만 보는 종이책으로 효율적인 학습이 가능할까? 이 책은 구글이 제공하는 서비스인 ‘구글 클래스룸’을 통해 보다 스마트한 교실로 나아갈 것을 제안한다. 구글 클래스룸의 다양한 기능을 친절히 소개하며 스마트 시대의 교육을 고민하는 선생님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한다.








뇌과학자들

샘 킨 지음 | 이충호 옮김 | 해나무 펴냄 | 2만원



뇌에 생긴 결함으로 기이한 행동을 보였던 사람들은 사실 뇌과학 발달의 1등 공신이었다. 이러한 환자들을 살펴본 뇌과학자들이 뇌에 대한 사실을 하나씩 밝혀왔기 때문이다. 이 책은 뇌진탕을 입은 왕, 뇌를 먹는 식인종, 시각장애인 탐험가, 모든 것을 기억하는 기억술사 등 다양한 사례를 통해 뇌과학의 발전과정을 보여준다. 탐구과정에서 펼쳐진 뇌과학자들의 에피소드도 흥미롭게 풀어냈다.








사일런트 인텔리전스

대니얼 켈머라이트, 대니얼 오보돕스키 지음 | 김우용 옮김 | 한언 펴냄 | 1만8000원



사물인터넷(IoT)의 태동은 주류에서 벗어나 아주 조용했다. 현재 IoT는 우리 삶 도처에 자리잡으며 주류로 들어서고 있다. 이를 이끌고 있는 IoT 업계 CEO인 두 저자와 업계 전문가 30여 명이 IoT의 맥을 짚고 미래를 조망한다. IoT 생태계의 구성과 변천과정, 그곳에서 살아남기 위한 비즈니스 노하우가 담겨있다. IoT 산업에 뛰어들고자 한다면 이 책을 갖고 준비운동을 해보자.








보안에 미쳐라

김주생, 전상현, 차민석, 한주성 지음 | 로드북 펴냄 | 1만4800원



IT와의 공생은 일상이 됐다. 이에 따라 최근 급격히 늘어난 사이버 보안 위협도 득세다. 여기 사이버 위협 대항마들이 모였다. ‘보안에 미쳤다’고 자처하는 네 명의 보안 전문가들이다. 보안 프로그램 개발자, 악성코드 분석가, 보안 아키텍트가 보안에 대해, 보안하는 사람에 대해 말한다. 보안에 관심 있는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읽을 수 있도록 정리했다.






<본 기사는 테크M 제40호(2016년8월) 기사입니다>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