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TECH M

테크M 추천 5월의 영화

2016-04-22정리= 박상은·최수지 인턴기자


엑스맨: 아포칼립스

“지금까지 엑스맨 시리즈 중 가장 긴 러닝타임이 될 것이며 6편의 작품을 정리하는 영화가 될 것이다.” 브라이언 싱어 감독의 말처럼 엑스맨 시리즈 대단원의 막을 내리는 작품이다. 고대부터 신으로 숭배받던 아포칼립스가 무덤에서 깨어나고, 현재의 세계를 멸망시켜 자신만의 세상을 건설하고자 한다. 원작 코믹스 세계관에서도 가장 강한 힘을 지닌 악당으로 평가받는 아포칼립스. 과연 엑스맨들은 그를 막아낼 수 있을 것인가. 5월 개봉



오베라는 남자

오베는 평생을 바친 직장에서 정리해고를 당하고, 아내까지 세상을 떠나자 아내를 따라가기로 결심한다. 모든 준비를 마친 오베의 계획을 방해하는 건 다름 아닌 이웃들. 시도 때도 없이 막무가내로 들이닥치는 이웃들의 방해를 뚫고 오베는 계획을 실행할 수 있을까? 동명의 베스트셀러 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고독과 상실이라는 진지한 소재를 유쾌하고 따뜻하게 다뤘다. 5월 개봉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

아무도 모르게 스며들어 사건을 해결하는 탐정 홍길동. 사람 찾는 데 이력이 난 그이지만 어머니를 죽인 원수는 20년간 찾지 못했다. 원수를 쫓던 중, 대한민국을 집어 삼키려는 거대 검은 조직 광은회의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데. 광은회의 실세이자 탐정 홍길동의 비밀을 알고 있는 냉혈한 엘리트 강성일 역은 김성균이, 부와 미모를 모두 갖춘 활빈 재단 황회장 역은 고아라가 맡아 열연을 펼쳤다. 5월 4일 개봉



특별수사: 사형수의 편지

경찰도 검찰도 두 손 두 발 다 든 문제적 브로커 필재에게 편지 한 통이 도착한다. 재벌가 며느리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돼 사형수가 된 순태가 자신의 무죄를 주장한 것. 주위의 만류에도 불구, 받은 만큼 움직이는 필재는 세간을 뒤흔들었던살인사건의 전모를 파헤치게 되는데. 김명민, 성동일, 김상호의 명품 연기와 답답한 속을 뻥 뚫어줄 스토리는 짜릿한 쾌감을 선사한다. 5월 19일 개봉

<본 기사는 테크M 제37호(2016년5월) 기사입니다>

뉴스